[송도는 촬영 중]

송도국제업무단지

이번엔 드라마 K2에 떴다!

 

날씨가 이제 제법 쌀쌀하네요.
쏭아빠도 마지막까지 코트로 멋을 부려보려고 했으나
패딩을 꺼내지 않으면 안 되는 날씨가 된 것 같습니다.
추운 날씨에는 왠지 핸드폰 배터리가 빨리 닳는 것 같은 느낌이 드시지 않나요?
기분만 그런 것이 아니고 실제로 배터리가 빨리 닳는다고 합니다.
겨울철에 조금이라도 더 핸드폰을 스마트하게 쓰기 위해
쏭아빠가 배터리 관리 팁을 알려드립니다.

 

 


핸드폰의 배터리는 리튬이온 전지를 활용한다고 합니다.
기온이 낮아지면 리튬이온 전지 내부에 있는
이온의 운동속도가 느려지므로

배터리 소모가 증가하며 충전속도도 느려진다고 해요.

 

 


배터리가 빨리 다는 이유가 온도가 낮아서라면
먼저 온도를 높여주는 게 급선무겠죠?
10도 차이를 기준으로 충전속도가 2배까지 차이가 난다고 합니다.
겨울철에 핸드폰을 사용하지 않는 시간에는
바깥에 꺼내놓는 것보다 주머니나 품 안에 넣어두세요.

 

 


충전율을 표시할 때는 배터리 안에 있는 리튬이온을 체크하는 것이 아니라
전압을 재서 표시하게 됩니다.
따라서 리튬이온 운동속도가 낮아지는 겨울에는
내부까지 완벽히 충전되지 않아도 100%의 충전율을 보일 때가 많아요.
날씨가 추울 땐 핸드폰 화면에 100%가 떠도 더 오래 충전기를 꽂아두세요.

 

 

 

배터리를 위해 매번 화면 밝기 조정을 한다는 것은 너무나도 귀찮은 일이죠?
하지만 최근의 핸드폰은 모두 자동화면 밝기 조정이 된다는 사실.
핸드폰 화면 밝기를 중간이나 중간 이하로 설정해놓으세요.
많이 어두운 곳이나 많이 밝은 곳에서는 자동으로 화면의 밝기가 조정되기 때문에
배터리 소모도 절약되고 사용에 불편함도 없으실 겁니다.

 

 

핸드폰 배터리 관리의 가장 기본이라 할 수 있습니다.
어플이 켜져 있으면 그 어플만 작동되는 것이 아니라
어플에서 사용하는 GPS, 블루투스 등의 기능이 자동으로 사용될 수 있어요.
특히나 GPS 기능의 경우 배터리 소모에 가장 큰 원인 중 하나가 된답니다.
요즘에는 웬만한 어플에서는 모두 현재 위치를 파악하는
GPS 기능을 필요로 하기 때문에 더욱 배터리가 빨리 닳는다고 해요.
때문에 사용하지 않는 어플은 반드시 수시로 체크해서 OFF 해주시는 것이 좋습니다.

 

쏭아빠가 드린 네 가지 팁, 잘 보셨나요?
네 가지만 잘 지켜도 배터리를 두 배 이상
오래 사용하실 수 있을 뿐만 아니라 핸드폰의 수명도 늘어날 거에요.
쏭아빠와 함께 스마트한 배터리 관리를 해봐요~

 

 By Gale International Korea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밥은먹고다니냐 2017.03.31 17: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배터리관리 백서! 기억할께요!

티스토리 툴바